대담미술관 정희남 관장 '올해의 박물관- 미술관인상 수상'
예술생태교육프로그램 '포레듀케이션' 평가
박원지 기자 입력 : 2024. 05. 20(월) 11:11
정희남 대담미술관장
대담미술관(정희남 관장)이 ‘올해의 박물관·미술관인상’을 수상하였다. 올해로 27회를 맞이 하는 ‘박물관·미술관인상’은 미술관 발전에 공헌한 관에게 포상하는 박물관·미술관 분야 최고 권위의 상이다.

담양 대담미술관이 ‘올해의 박물관 미술관인상’을 수상한 것은 그동안 문화·예술생태교육프로그램 부분“포레듀케이션Forest&Education”을 통해 지역 문화예술과 지리적 특성을 활용한 대나무숲 죽녹원과 공예품, 건축, 디자인을 접목, 생태 환경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형성하고 이를 토대로 진로체험 등을 제공 미술관 정체성 확립 및 지역 커뮤니티 형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은 때문이다.

정희남 관장은 광주교육대학교 재직 당시부터 교육 현장에서 쌓은 행동관찰 보고와 연구를 통해 미술관을 개관, 현장 체험교육을 운영하여 교육·체험 프로그램 선례를 인정받았다.

지난 2010년 아름다운 담양에 개관된 대담미술관은 국·내외 레지던시 창작활동 및 유명 작가 초청 전시회와 미디어로 표현되는 담양의 사계를 파사드로 전시하는 등 한국 현대미술을 알리고자 노력하고 있다. 또한 전시와 연계한 다양한 교육· 체험프로그램 등을 진행하여 문화예술과 함께하는 현대미술 흐름 등의 연구를 확장하고 있다.

정관장은 “앞으로도 담양에 자리한 대담미술관이 지역사회와 한국 근·현대미술 중심지로써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현재 대담미술관에서는 아이들을 위한 무료 모래 체험 및 다양한 교육·체험프로그램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대담미술관 홈페이지 http://www.dadam.com.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원지 기자

mhtong@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문화통 PC버전
검색 입력폼